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현대차그룹·정몽구재단, 11년간 스타트업 294개 육성

송고시간2022-11-23 09:23

댓글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 사업…일자리 5천195개 창출도

현대차그룹-정몽구재단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 파이널 데이' 행사
현대차그룹-정몽구재단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 파이널 데이' 행사

[현대차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임기창 기자 = 현대차그룹이 현대차 정몽구재단과 함께 진행하는 스타트업 육성 사업으로 11년간 300개에 달하는 기업을 육성하고 5천여개 일자리를 창출했다.

23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그룹과 재단은 전날 서울 명동 '온드림 소사이어티'에서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 파이널 데이' 행사를 열고 지난 1년간 성과를 공유했다.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는 그룹과 재단이 사회적 경제 기업과 임팩트 스타트업(사회 문제를 해결해 사회적 영향력과 수익을 동시에 창출하는 스타트업)을 육성하고자 2012년부터 벌여 온 사업이다.

올 9월까지 스타트업 294개 육성, 일자리 5천195개 조성이라는 성과를 거둬 청년 일자리 창출과 사회 문제 해결에 기여했다고 현대차그룹은 설명했다.

지난해부터는 ▲ 예비 창업∼법인 3년차 스타트업의 시장 검증을 지원하는 A트랙 ▲ 연 매출 1억원 이상 스타트업의 성장 가속화를 지원하는 B트랙 ▲ 현대차그룹과 협력해 환경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프로젝트를 지원하는 C트랙으로 모집 단위를 세분화해 트랙별 맞춤 지원을 제공하고 있다.

올해 선발된 10기 펠로 스타트업은 매출 63억2천만원 달성, 49억6천만원 규모 투자 유치, 신규 일자리 79개 창출, 55건의 업무협약(MOU)과 28건의 계약 체결, 특허 33건 출원, 각종 경진대회·공모전 16건 수상 등 성과를 거둔 것으로 집계됐다.

전날 열린 파이널 데이 행사에서는 28개 펠로 중 특히 뛰어난 성과를 낸 7개 펠로가 '우수 펠로'로 선정돼 추가 지원금을 받았다.

현대차그룹과 재단은 앞서 지난 5월 스타트업 육성 5개년 계획을 발표하면서 2023∼2027년 1천억원 규모 투자 지원, 스타트업 250개 육성, 일자리 6천개 창출 목표를 밝힌 바 있다.

puls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