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조경태 "유승민, 배신자 프레임 왜 생겼는지 돌아봐야"

송고시간2022-11-23 17:28

댓글

"이재명 스스로 물러나야…갈등 계속되면 민주당 분당 사태"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국민의힘 당권주자인 조경태 의원은 23일 유승민 전 의원이 최근 정권을 향해 잇따라 쓴소리를 한 것과 관련, "자신에게 주어진 배신자 프레임이 왜 생겼는지 한번 되돌아봤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연하는 조경태 의원
강연하는 조경태 의원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국민의힘 조경태 의원이 23일 대구 중구 한방 의료체험타운에서 열린 청년 4.0 포럼 참석에서 강연하고 있다. 2022.11.23 mtkht@yna.co.kr (끝)

조 의원은 이날 대구 중구 한방 의료체험타운에서 열린 청년 4.0 포럼 참석에 앞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유 전 의원의 최근 행보에 대한 질문을 받자 "자기 정치를 너무 심하게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정부와 여당은 엄밀히 따지면 한 몸인데 잘못한 부분은 비판할 수 있지만, 지금 유 전 의원은 비판의 수준을 넘어 일방적 비난"이라면서 "어떤 표현들은 우리 당 내부에도 통합과 화합을 크게 해치고 있다"고 지적했다.

조 의원은 답보상태인 정권 지지율에 대해선 "반성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국민의힘과 새 정부가 6개월을 지나는 동안 국민들께 확실한 비전을 제시하지 못하고 또 대안 정치 세력으로서 미흡한 부분이 많이 있다"고 꼬집었다.

이어 "여당은 기득권을 내려놓는 모습을 보이며 국민들께 더 많은 국가 비전을 제시해야 한다. 정쟁에만 몰두해선 안 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또 "(여당이) 반성해야 하지만 구성원인 유 전 의원이 계속 대통령을 비난하는 수준의 비판을 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덧붙였다.

강연하는 조경태 의원
강연하는 조경태 의원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국민의힘 조경태 의원이 23일 대구 중구 한방 의료체험타운에서 열린 청년 4.0 포럼 참석에서 강연하고 있다. 2022.11.23 mtkht@yna.co.kr (끝)

사법 리스크가 커진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를 향해선 "이제는 결단해야 할 시기"라며 "당 대표에서 스스로 물러나야 한다. 갈등이 계속 이어진다면 민주당의 분당 사태까지도 올 수 있다"고 평가했다.

mtkht@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