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월드컵] 북한TV, 태극기 모자이크…현대·코카콜라 광고도 가려(종합)

송고시간2022-11-23 22:59

댓글
북한, 2022 카타르 월드컵 중계하며 현대·코카콜라 광고 모자이크
북한, 2022 카타르 월드컵 중계하며 현대·코카콜라 광고 모자이크

(서울=연합뉴스) 조선중앙TV는 23일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C조 1차전의 사우디아라비아 대 아르헨티나 경기 일부를 녹화 중계했다. 사진은 현대와 코카콜라 광고판만 모자이크한 모습. [조선중앙TV 화면] 2022.11.22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북한 TV가 2022 카타르 월드컵을 중계하면서 화면에 잡힌 태극기를 모자이크 처리한 것으로 확인됐다.

조선중앙TV는 23일 오후 10시께 카타르 알와크라의 알자눕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D조 1차전의 프랑스 대 호주 경기 일부를 녹화 중계했다.

관중석에는 팬들이 걸어놓은 것으로 보이는 여러 나라의 국기가 있었는데, 중앙TV는 이 가운데 태극기만 골라 회색으로 보정했다.

또 경기장을 둘러싼 광고판에 현대자동차의 전기차 '아이오닉5'와 '아이오닉6' 광고가 전개되고 있었으나 이 또한 알아볼 수 없게 글자를 지웠다.

중앙TV는 이날 오후 4시 녹화 중계한 조별리그 C조 1차전의 사우디아라비아 대 아르헨티나 경기에서도 마찬가지 행태를 보였다.

이 경기가 열린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의 잔디구장에는 세계 최대 맥주업체 안호이저부시의 브랜드 버드와이저, 중국 부동산재벌 완다그룹, 한국의 현대자동차, 미국의 코카콜라 등 광고가 있었다. 중앙TV는 이 중에 현대와 코카콜라만 흔적을 없앴다.

한국과 미국의 글로벌 기업이 세계인의 축제인 월드컵에 광고를 걸 정도의 위치라는 사실을 북한 주민들에게 감추려는 의도로 보인다.

북한 개성공단에는 한때 현대자동차가 생산한 버스가 수시로 돌아다녀 북한 주민들도 현대차의 국제적 위상을 어느 정도 알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 관영매체는 체제에 위협이 될만한 남한 관련 소식은 거의 보도하지 않는다.

평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하이라이트 장면을 방영할 때도 손흥민 선수가 나오는 경기는 제외하며, 이번 카타르 월드컵 개막식을 보도할 때도 방탄소년단(BTS) 멤버 정국이 공연한 사실은 언급하지 않았다.

북한은 2017년 1월 남한의 촛불집회 소식을 보도하면서도 남한의 초고층 건물과 정부청사, 세종문화회관, 세종대왕, 이순신 동상 등을 모자이크 처리한 사진을 사용한 바 있다.

북한, 카타르 월드컵 중계하며 '태극기' 모자이크
북한, 카타르 월드컵 중계하며 '태극기' 모자이크

(서울=연합뉴스) 북한 조선중앙TV는 23일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D조 1차전의 프랑스 대 호주 경기 일부를 녹화중계했다. 중앙TV는 이 중계에서 현대자동차의 전기차 '아이오닉5'와 '아이오닉6' 광고를 비롯해 관중석쪽에 있는 태극기(붉은 원) 등을 모자이크 처리했다. [조선중앙TV 화면] 2022.11.23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clap@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