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토스뱅크, 1천억원 유상증자…신규 주주로 하나카드 합류

송고시간2022-11-24 13:28

댓글
토스뱅크
토스뱅크

[토스뱅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오주현 기자 = 인터넷전문은행 토스뱅크가 출범 후 여섯 번째 유상증자를 단행한다.

토스뱅크는 지난 23일 이사회를 열고 총 1천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추진하기로 결의했다고 24일 밝혔다.

증자 후 토스뱅크의 총 납입 자본금은 1조4천500억원으로 늘어난다.

신규 발행하는 주식은 보통주 2천만주이며, 주당 발행가는 5천원이다.

증자방식은 제3자 배정으로, 기존 및 신규 주주가 증자에 참여했다. 자본금 납입일은 오는 29일이다.

이번 증자에는 하나카드가 신규 주주로 합류했다. 하나카드는 총 195만617주(약 98억원 규모)를 배정받는다.

하나카드는 현재 토스뱅크의 체크카드(토스뱅크카드) 업무를 대행하는 전략적 파트너로 협업하고 있으며, 향후 카드 비즈니스 등 다양한 사업 전략을 발굴할 예정이다.

토스뱅크의 현재 주요 주주에는 비바리퍼블리카, 이랜드월드, 하나은행, 중소기업중앙회, 한화투자증권[003530], SC제일은행 등이 있다.

토스뱅크 관계자는 "급변하는 글로벌 환경 속에서도 자본 안정성을 강화하고, 더욱 혁신적인 서비스로 고객 경험을 바꿀 수 있도록 동력을 확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viva5@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