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尹, 방산기업 찾아 무기개발 현장 점검…"세계시장 석권"(종합)

송고시간2022-11-24 18:01

댓글

첫 방산수출전략회의 이어 창원 한화에어로스페이스·현대로템 방문

5월 바이든 방한시 선물 받은 조종사용 선글라스 착용도

레드백 장갑차에 사인 세리머니 마친 윤석열 대통령
레드백 장갑차에 사인 세리머니 마친 윤석열 대통령

(창원=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4일 경남 창원시 한화에어로스페이스를 방문, 호주에 본격 수출을 준비하고 있는 레드백 장갑차에 사인 세리머니를 마친 뒤 이동하고 있다. 2022.11.24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24일 경남 창원에 소재한 방위산업 기업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현대로템을 연달아 방문해 국산 무기 개발 현장을 둘러봤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경남 사천 한국항공우주산업(KAI)에서 '2022 방산수출전략회의'를 주재한 뒤 오후엔 창원 한화에어로스페이스로 이동했다.

윤 대통령은 먼저 방명록에 '세계 최고의 기술로 웅비하기 바란다'는 글귀를 적었다. 이어 K9 자주포, KAVV 장갑차, 아리온-스멧 다목적 무인차량 등 야외에 전시된 각종 무기체계를 둘러봤다.

카브 장갑차가 지난 9월 태풍 '힌남노' 당시 해병대의 민간인 구조 작전에 투입됐다는 설명을 듣고 "옛날에는 장갑차 (뚜껑이) 열려 있었는데 이제 공격이 들어와도 막을 수 있게 됐네. 장갑차로는 세계 최고겠네"라고 언급했다.

윤 대통령이 K9 자주포 앞에 서자, 현장에 있던 김동관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전략부문 대표이사가 "우크라이나 전쟁이 포병전으로 가면서 폴란드가 급하게 요청한 무기"라고 설명하기도 했다.

개발 공장에서 폴란드로 수출될 다연장로켓(MLRS) '천무'의 조립 공정을 살펴보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또 호주 수출을 준비 중인 '레드백' 장갑차 바깥에 흰색 펜으로 '세계 시장 석권'이라고 서명하는 세레모니를 진행해 직원들 박수를 받았다.

윤 대통령은 현대로템에서도 방명록에 '세계 최고의 기술로 끊임없이 전진 또 전진!"이라고 쓴 다음 K2 전차, K808 차륜형 장갑차, K1 구난전차 등을 둘러봤다.

방산 1공장에서 K2 전차의 조립 공정을 살펴보고 폴란드 수출 경과를 청취한 다음엔 "정부·군·방산업체의 하나 된 노력의 결과물이다. 수출 확대를 위해 정부가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고 대통령실이 보도자료에서 전했다.

윤 대통령은 근로자들을 만난 뒤 "우리 방산의 주역이라는 자부심을 갖고 일해달라"고 격려했다. 이날 현장 방문에 동행한 박완수 경남지사와 홍남표 창원시장, 엄동환 방위사업청장에게도 지역·당국 차원의 지원을 요청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방산 현장을 돌면서 종종 선글라스를 착용했다. 이 선글라스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난 5월 방한 당시 선물한 조종사용 선글라스라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현대로템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
현대로템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

(창원=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4일 오후 경남 창원시 현대로템을 방문, K2전차 등 전시장비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2022.11.24 seephoto@yna.co.kr

aira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