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월드컵] 우루과이와 비긴 벤투 감독 "좋은 경기 했고, 좋은 결과 얻었다"

송고시간2022-11-25 00:16

댓글
작전 지시하는 벤투 감독
작전 지시하는 벤투 감독

(알라이얀=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 한국 파울루 벤투 감독이 선수들에게 작전 지시를 하고 있다. 2022.11.24 superdoo82@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파울루 벤투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이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우루과이를 상대로 비긴 것에 대해 만족감을 나타냈다.

한국은 24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루과이와 조별리그 1차전에서 0-0으로 무승부를 기록했다.

기대했던 승점 3을 얻지는 못했지만 남미의 강호 우루과이를 상대로 승점 1을 따내면서 그래도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벤투 감독은 경기 후 TV 방송 인터뷰에서 "매우 좋은 경기를 했다"며 "상대는 예상대로 매우 강한 팀이었지만 우리도 잘했고, 전반적으로 공평한 결과를 얻었다"고 말했다.

2018년 러시아 월드컵이 끝난 뒤 최근 4년간 우리 대표팀을 줄곧 지도한 벤투 감독은 '16강 진출에 더 자신감이 생겼느냐'는 물음에 "오늘 경기 내용은 좋았고, 자신감은 항상 똑같다"고 답했다.

벤투 감독이 이끄는 우리나라는 한국시간 28일 밤 10시 가나와 같은 장소에서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가나와 포르투갈의 1차전은 25일 새벽 1시에 시작한다.

emaili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