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독감 환자 증가세 계속…청소년층에선 유행기준 8.5배

송고시간2022-11-25 12:11

댓글

최근 일주일간 외래환자 1천 명당 13.9명…청소년은 41.8명

독감 환자 증가세
독감 환자 증가세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4일 서울 시내의 한 이비인후과 입구에 독감 관련 안내문이 붙어있다. 2022.11.4 yatoya@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청소년들을 중심으로 인플루엔자(독감) 환자가 계속 늘어나고 있다.

25일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지난 일주일간(11월 13∼19일) 인플루엔자 의심환자의 비율은 외래환자 1천 명당 13.9명이었다.

직전 주의 13.2명에서 소폭 늘어난 것으로, 5주 연속 증가세가 이어지고 있다.

특히 13∼18세의 인플루엔자 환자 비율은 외래환자 1천 명당 41.8명으로, 직전 주의 32.8명에서 27% 늘었다.

올겨울 인플루엔자 유행기준인 외래환자 1천 명당 4.9명의 8.5배에 달한다.

연령대별 인플루엔자 의사환자 분율
연령대별 인플루엔자 의사환자 분율

7∼12세는 22.7명, 19∼49세 18.2명, 1∼6세 12.2명 등 소아부터 청장년층에서 모두 유행기준을 2∼4배 웃도는 독감 환자가 확인됐다.

65세 이상의 인플루엔자 환자 비율은 외래환자 1천 명당 5.1명 수준이다.

방역당국은 겨울철 코로나19와 독감의 동시 유행으로 감기약 품귀 현상이 나타나는 것을 막기 위해 조제용 감기약 가격 인상, 생산량 확대, 매점매석 단속 강화 등의 대책을 내놓고 있다.

한편 미국 등에서 코로나19, 독감과 함께 '트리플데믹'(3개 감염병 동시 유행) 우려를 낳고 있는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RSV)의 경우 우리나라에선 표본감시 기관 입원환자가 최근 4주 새 298명에서 190명으로 감소 추세다.

mihy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