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광명서 아내와 두아들 무참히 살해한 40대 국민참여재판 철회

송고시간2022-11-25 16:41

댓글

변호인 "깊이 생각하지 않고 신청해"…내달 6일 첫 공판 예정

(안산=연합뉴스) 이영주 기자 = 자신을 무시한다는 이유로 아내와 두 아들을 무참히 살해한 40대가 국민참여재판 신청을 철회했다.

법원 들어서는 광명 세 모자 살해 A씨
법원 들어서는 광명 세 모자 살해 A씨

(안산=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아내와 10대인 두 아들을 살해한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40대 A씨가 10월 28일 오전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위해 경기도 안산시 수원지방법원 안산지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2022.10.28 xanadu@yna.co.kr

25일 오후 4시께 수원지법 안산지원 형사2부 남천규 부장판사 심리로 진행된 A씨의 국민참여재판 의사확인 심문 절차에서 A씨는 "국민참여재판의 절차와 의미를 잘 아느냐"는 재판장 질문에 "자세히 모른다. TV에서 설명하는 건 봤다"고 답했다.

이어 재판장이 "그럼에도 국민참여재판을 진행하길 원하냐"고 묻자 A씨 변호인은 "피고인이 구속기소 된 이후 공소장을 받고 깊이 생각하지 않은 상태에서 (국민참여재판을) 신청한 것 같다"며 "철회한다"고 답했다.

A씨는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이 있느냐"는 재판장의 질문에 아무런 말을 하지 않았다.

앞서 A씨가 재판부에 제출한 국민참여재판 희망 신청을 이날 철회함에 따라 A씨의 살인 사건 공판은 일반 형사재판 절차대로 진행된다.

첫 공판은 다음 달 6일 오후 2시에 열릴 예정이다.

A씨는 지난달 25일 오후 8시 10분께 자신의 집인 경기도 광명시 한 아파트에서 아내(42)와 두 아들(각 15세·10세)이 평소 자신을 무시하며 대든다고 생각해 미리 준비한 둔기와 흉기로 이들을 숨지게 한 혐의(살인)로 구속기소 됐다.

young86@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