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길바닥 봉투에 거액이'…자영업자, 6천800만원 경찰 신고

송고시간2022-11-25 17:38

댓글
수표(자료사진)
수표(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자영업자가 출근길에 6천여만원의 수표가 든 봉투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25일 광주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자영업을 하는 A씨가 전날 오전 자택 인근 서구 풍암운리성당 주변에서 길바닥에 떨어진 봉투를 발견했다.

두툼한 봉투 안에는 천만원권과 백만원권 등 합산 6천800만원 상당의 수표가 들어있었다.

현장에서 112상황실에 신고한 A씨는 북구 운암동의 사무실로 출근한 뒤 재차 경찰에 전화를 걸었다.

담당 지구대 경찰관은 A씨 사무실로 찾아가 습득물 신고를 접수하고 수표 다발이 든 봉투를 회수했다.

경찰은 금융기관 정보 등을 근거로 수표 주인을 찾고 있다.

A씨가 돈 봉투를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하기까지의 과정은 인터넷 공간에서 확산하고 있다.

돈 봉투 주인임을 자처하는 사람의 신고 전화는 아직 경찰에 접수되지 않았다.

h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