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정은 딸' 추정됐던 소녀, '진짜' 나타나자 영상물서 사라져

송고시간2022-11-26 06:00

댓글

北TV, 정권수립 기념 경축공연 음악편집물서 삭제

北TV, 김정은 딸 '추정' 소녀 삭제
北TV, 김정은 딸 '추정' 소녀 삭제

(서울=연합뉴스) 북한 방송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딸로 추정됐던 소녀의 공연 모습을 편집 영상에서 방송했다가 '진짜' 딸이 공개되자 해당 부분을 삭제했고, 다른 소녀로 대체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편집 전(위)과 후를 비교한 것. [조선중앙TV 화면] 2022.11.26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서울=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북한 방송이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딸로 추정됐던 소녀의 공연 영상을 방영했다가 최근 '진짜' 딸이 공개되자 해당 부분만 삭제한 것으로 나타났다.

북한 조선중앙TV는 지난 19일 정오께 북한 정권수립 74주년 경축 행사 무대가 배경으로 담긴 음악편집물 '당이여 그대 있기에' 제목의 영상을 방영했고, 오후에는 이를 재편집한 것을 내보냈다.

정오께 방영된 영상에는 지난 9월 진행된 경축 행사의 공연 장면이 담겼는데, 외신 등에서 김 위원장의 딸로 추정했던 소녀의 모습도 들어 있었다. 이 소녀는 다른 출연자들과 달리 머리를 풀고 흰 양말을 신은 채 무대에 섰다.

영국 데일리메일은 지난 9월 원본 영상이 처음 나왔을 때 중국 전문가를 인용해 이 소녀가 김 위원장의 둘째 딸 '김주애'라고 추정했다.

하지만 19일 오후 5시께 재방송된 해당 영상에서는 이 소녀의 모습이 편집되어 사라진 것으로 26일 확인됐다.

이는 당일 새벽 조선중앙통신 등에 이어 오후 3시께 조선중앙TV가 김 위원장의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7형' 시험발사 현지지도에 동행한 딸의 모습을 보도한 뒤였다.

애초 방영된 영상물에서 다른 부분은 큰 변화가 없었지만, 이 소녀가 등장했던 장면만 다른 소녀의 공연 장면으로 대체했다.

북한은 김 위원장이 ICBM 발사장에 '진짜' 딸을 데리고 나타난 모습을 공개함에 따라 일부 외신 등에서 억측을 제기했던 소녀 영상을 뒤늦게 삭제한 것으로 해석된다.

아울러 북한에서 절대적 권위를 지니는 '백두 혈통'과 관련한 사안인 만큼, 국제사회의 잇따른 추정 보도를 북한 당국도 의식한 정황으로도 읽힌다.

이후 이 음악편집물 영상은 소녀가 삭제된 버전으로 21일 오후까지 방영됐다.

hapyr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