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광림교회 키운 김선도 목사 소천…향년 92세

송고시간2022-11-25 20:15

댓글
광림교회 김선도 감독
광림교회 김선도 감독

[출처 : 광림교회 홈페이지, 재배포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세원 기자 = 광림교회 담임목사를 지낸 김선도 감독이 25일 0시 3분 소천했다. 향년 92세.

광림교회에 따르면 고인은 1971년 신도 150명 수준이던 광림교회에 5대 담임 목사로 부임해 이 교회를 국내외에서 주목받는 감리교회로 키워냈다.

김 목사는 1930년 평북 선천 태생으로 한국 전쟁 중 인민군으로 징병됐다가 탈출했다. 이후 국군에게 발견돼 월남했으며 전쟁 후 군종 목사로 활동했다.

2020년 먼저 세상을 떠난 금란교회 김홍도 목사, 임마누엘교회의 김국도 목사, 21세기교회 김건도 목사 등 형제들이 모두 목사다.

고인의 빈소는 광림교회 벧엘성전에 마련됐다. 입관 예배는 26일 오전 10시, 장례 예배는 28일 오전 9시30분 광림교회 대예배실에서 있을 예정이다. 장지는 경기 광주시 광림수도원이다. ☎ 02-2056-5600, 5700

광림교회 김선도 감독
광림교회 김선도 감독

[광림교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ewonle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