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청룡영화상 휩쓴 '헤어질 결심', 최우수작품상 등 6관왕

송고시간2022-11-25 23:29

댓글

'헌트' 신인감독·편집·촬영조명상 3개 부문 수상

제43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 참석한 '헤어질 결심'의 (왼쪽부터) 박해일과 탕웨이
제43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 참석한 '헤어질 결심'의 (왼쪽부터) 박해일과 탕웨이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정진 기자 = 영화 '헤어질 결심'이 올해 청룡영화상에서 최고상인 최우수작품상을 비롯한 주요 부문을 휩쓸며 최다 수상작의 영예를 안았다.

'헤어질 결심'은 25일 서울 영등포구 KBS홀에서 열린 제43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서 최우수작품상, 감독상(박찬욱), 남우주연상(박해일), 여우주연상(탕웨이), 음악상(조영욱), 각본상(정서경·박찬욱) 등 6개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헤어질 결심'은 수상한 6개 부문을 포함해 총 12개 부문 후보에 올라 올해 청룡영화상에서 가장 많은 부문에 이름을 올린 작품이었다.

제작사 모호필름의 백지선 대표는 "감독님께서 지금 미국에서 촬영 중이시라 이 영광스러운 자리에 함께하지 못하셔서 많이 아쉬울 것 같다"면서 "다른 건 잘 모르겠지만 여름부터 지금까지 '해결 앓이'를 하고 계신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찬욱 감독이 해외 촬영으로 이날 시상식에 참석하지 못하면서 감독상은 '헤어질 결심' 출연 배우 김신영이 대리 수상했다. 박 감독의 청룡영화상 감독상 수상은 '공동경비구역 JSA'(21회), '올드보이'(24회)에 이어 세 번째다.

김신영은 무대에 올라 "로스앤젤레스(LA)에서 촬영하느라 못 가 원통하다"며 "영화감독이 되어 좋은 점이 하나 있다면 여러 분야의 재능 있는 사람들을 만날 기회가 많다는 것이다. '헤어질 결심'을 통해 참 좋은 배우들과 스태프들을 많이 만났다. 그분들과 이 영광을 함께 나누고 싶다"는 박 감독의 말을 대신 전했다.

잘생김을 즐기는 정우성
잘생김을 즐기는 정우성

(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배우 정우성이 25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린 제43회 청룡영화상 시상식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2022.11.25 mjkang@yna.co.kr

배우 이정재의 감독 데뷔작 '헌트'도 신인감독상(이정재), 편집상(김상범), 촬영조명상(이모개·이성환) 등 3관왕을 차지했다.

해외 일정으로 불참한 이정재 감독은 전화를 통해 현재 영국에서 작품을 촬영 중이라고 밝히며 "'헌트'를 사랑해주신 모든 분과 스태프, 배우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다음은 수상작 및 수상자 명단.

▲ 최우수작품상 = 헤어질 결심

▲ 남우주연상 = 박해일(헤어질 결심)

▲ 여우주연상 = 탕웨이(헤어질 결심)

▲ 감독상 = 박찬욱(헤어질 결심)

▲ 남우조연상 = 변요한(한산: 용의 출현)

▲ 여우조연상 = 오나라(장르만 로맨스)

▲ 신인남우상 = 김동휘(이상한 나라의 수학자)

▲ 신인여우상 = 김혜윤(불도저에 탄 소녀)

▲ 신인감독상 = 이정재(헌트)

▲ 음악상 = 조영욱(헤어질 결심)

▲ 미술상 = 한아름(킹메이커)

▲ 기술상 = 허명행·윤성민(범죄도시 2)

▲ 각본상 = 정서경·박찬욱(헤어질 결심)

▲ 청정원 인기스타상 = 고경표, 이지은, 다니엘 헤니, 임윤아

▲ 한국영화 최다관객상 = 범죄도시 2

▲ 편집상 = 김상범(헌트)

▲ 촬영조명상 = 이모개·이성환(헌트)

▲ 단편영화상 = 유종석(새벽 두시에 불을 붙여)

stop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