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한총리, 한파·호우 예보에 "월드컵 야외응원 철저점검"

송고시간2022-11-28 07:29

댓글

"한파 쉼터·방풍시설 정비…수도권·계량기 동파 대비" 지시

한덕수 총리, 미세먼지특위 주재
한덕수 총리, 미세먼지특위 주재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가 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0차 미세먼지특별대책위원회를 주재하고 있다. 2022.11.25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는 28일 이번 주 많은 비와 강추위가 예보됨에 따라 철저한 사전 대비를 지시했다.

한 총리는 이날 밤 10시 가나와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2차전 야외 응원을 주관하는 단체에 "우천·한파에 철저히 사전 대비해달라"고 당부했다고 국무조정실이 보도자료를 통해 전했다.

또 "지자체장·경찰청장·소방청장 등은 우천에 대비한 인파관리대책 등을 미리 점검하라"고 지시했다.

한 총리는 행정안전부 장관과 지자체장에게 "낙엽 등 이물질이 배수로를 막지 않도록 정비하고, 저지대 주택 및 지하 주차장 등 위험 지역을 사전에 점검해 침수 등 피해에 철저히 대비하라"고 당부했다.

행안부·보건복지부·국토교통부 장관에게는 "한파에 대비해 한파 쉼터 및 방풍 시설 등 관련 시설을 정비하고, 수도권·계량기 동파에 대비하라"고 지시했다.

또 노숙인·독거노인·쪽방촌 주민 등 취약계층의 거주 상황 등을 점검하고, 도로·교량·터널 등 상습 결빙 지역을 사전에 점검하라고 강조했다.

한 총리는 재난문자 및 재난방송 등을 통해 기상 상황 및 대처 방안 등을 적시에 반복적으로 안내해 사전에 대비할 수 있도록 하라고도 지시했다.

dhle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