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플라이강원, 중대형 광동체 항공기 A330-200기종 도입

송고시간2022-11-28 14:03

댓글

베트남, 대만 운항 후 미주·유럽 등 장거리 노선 투입

(양양=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양양국제공항을 모기지로 하는 플라이강원이 중대형 광동체 항공기인 A330-200기종을 도입했다.

플라이강원 A330-200 기종 도입
플라이강원 A330-200 기종 도입

[촬영 이종건]

플라이강원은 28일 양양국제공항 주기장에서 주원석 대표를 비롯해 에어버스사 관계자, 김진하 양양군수 등 지역 기관단체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항공사 4호기이자 중대형 1호기인 A330-200 항공기 도입식을 개최했다.

A330-200 항공기는 프랑스 샤토루에서 외부 도색과 항공기 정비 작업을 마무리한 후 현지에서 엔진 풀파워 체크와 시범 비행 등 다양한 안전성 테스트를 진행했다.

화물칸에 20t의 화물을 싣고 1만3천400㎞를 논스톱으로 비행할 수 있다.

좌석은 총 260석이며 이 가운데 18석은 '프리미엄 이코노미 클래스'로 앞 공간이 32인치인 이코노미석 공간보다 2배 이상 넓은 74인치여서 중장거리 이용 승객에게 침대처럼 편안한 좌석을 제공한다.

플라이강원은 A330-200 항공기를 감항검사와 보안측정, 시범비행 등의 법정 과정과 국내선 비행을 거쳐 내년 1월 20일께부터 국제선에 투입할 계획이다.

초기에는 베트남과 대만 등 중거리 노선을 운항하고서 미주와 유럽 등 장거리 노선까지 확대해 운항할 예정이다.

주원석 대표이사는 기념 축사에서 "많은 우여곡절이 있었지만 결국 중대형기 A330-200 기재와 한 식구가 됐다"며 "국제선 노선 확대와 화물운송 사업개시 등을 통한 교통편의와 사업다각화로 강원 도민 등의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말했다,

mom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