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부, 룩셈부르크와 우주항공·공급망 협력 강화

송고시간2022-11-29 06:00

댓글

로타렉스 아산공장 준공…룩셈부르크 경제부장관 면담

로타렉스코리아 준공식
로타렉스코리아 준공식

[산업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희원 기자 = 정부가 룩셈부르크와 우주·항공산업과 핵심광물 공급망 구축에 협력하기로 했다.

문동민 산업통상자원부 무역투자실장은 29일 로타렉스코리아 아산공장 준공식에서 프란츠 파이요 룩셈부르크 경제부 장관과 만나 양국 간 교역 확대와 첨단산업 협력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파이요 장관은 룩셈부르크가 기존 금융업 중심에서 우주·항공, 친환경 기술 등 첨단제조업 분야로 산업 전환을 추진 중이며 에너지 공급망 분야에서 한국과 협력을 희망한다고 전했다.

이에 문 실장은 우리나라가 보유한 극한 복합소재, 반도체 등 우주항공 산업 기술 인프라를 바탕으로 다양한 협력 기회를 찾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답했다.

또한 유럽연합(EU)과 한국이 공동으로 참여하고 있는 핵심광물 안보파트너십을 통해 공급망 관련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이날 충남 아산 탕정 외국인투자지역에서 공장 준공식을 개최한 로타렉스는 가스밸브 생산 분야 전세계 1위 기업으로, 이 곳에서 생산된 반도체용 초고순도 가스밸브를 국내 대표 반도체 기업에 공급할 예정이다.

우리나라가 지난해까지 룩셈부르크에 투자한 금액은 296억달러로 유럽 국가 중 가장 많다. 양국 교역액도 작년보다 50.7% 늘어난 1억4천150만달러를 기록했다.

hee1@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