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070→010 둔갑…변작 중계기로 보이스피싱 도운 20대 검거

송고시간2022-11-29 12:42

댓글

(제주=연합뉴스) 백나용 기자 = 해외에서 걸려온 전화번호를 '010'으로 바꿔주는 변작 중계기를 사용해 전화금융사기(보이스피싱)를 벌인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압수품
압수품

[제주경찰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제주경찰청은 해외에 있는 보이스피싱 조직과 공모해 발신 번호를 조작한 혐의(사기)로 A(27)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A씨는 온라인 게임을 통해 알게 된 보이스피싱 조직원의 지시를 받아 지난달부터 최근까지 자신의 차에 변작 중계기로 개조한 휴대전화 5대와 유심칩 26개를 싣고 다니면서 해외에서 걸려온 070 등 인터넷 전화번호를 010으로 시작하는 국내 번호로 바꿔준 혐의를 받는다.

또 범행에 사용한 휴대전화가 정지되면 즉시 유심칩을 교체하는 역할도 담당하며 조직으로부터 일주일에 100만원씩 모두 500만원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이달 중순께 발생한 보이스피싱 범행에 이용된 휴대전화 발신지를 닷새간 추적한 끝에 28일 오후 6시께 차 안에서 변작 중계기를 운영 중이던 A씨를 검거했다.

김항년 제주경찰청 반부패수사대장은 "최근 발생하는 보이스피싱 사건은 예전과 달리 국내 전화번호로 발신되므로 출처가 불분명한 문자는 즉시 삭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dragon.m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