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메이저리그 선수노조, 클라크 사무총장 임기 2027년까지 연장

송고시간2022-11-30 10:25

댓글
토니 클라크 메이저리그 선수노조 사무총장
토니 클라크 메이저리그 선수노조 사무총장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천병혁 기자 =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선수노조가 토니 클라크(50) 사무총장의 임기를 5년 더 연장했다.

메이저리그 선수노조는 클라크 사무총장과 2027년까지 계약을 연장했다고 30일(이하 한국시간) AP통신 등 현지 매체들이 전했다.

메이저리그에서 15시즌을 뛴 선수 출신인 클라크 사무총장은 2013년 전임 마이클 와이너 사무총장이 뇌종양으로 세상을 떠난 뒤 선수노조 수장에 올랐다.

클라크 사무총장은 취임 이후 메이저리그 커미셔너 사무국과 두 차례 단체 협약을 체결했다.

특히 지난해 12월 커미셔너 사무국과 구단들이 단체협상을 앞두고 직장폐쇄에 들어가며 초강경 입장을 보였으나 클라크 사무총장은 99일 만에 새 협약을 끌어내며 정상적인 시즌 개막을 준비했었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대확산한 2020년에는 단축 시즌에 합의했던 클라크 사무총장은 올해는 마이너리그 선수들을 최초로 선수노조에 가입시키는 등 다양한 변화에 적절하게 대처했다는 평을 받았다.

shoeles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