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현대차 동커볼케 CCO 사장 승진…미래모빌리티 컨트롤타워 신설(종합)

송고시간2022-11-30 11:48

댓글

글로벌전략오피스(GSO), 모빌리티 전환 가속…현대글로비스 대표엔 이규복 부사장

"경영환경 불확실성 대응·미래사업 경쟁력 확보 중점"…내달 임원 정기인사

[현대차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현대차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임기창 기자 = 현대자동차그룹은 30일 최고창조책임자(CCO) 루크 동커볼케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시키는 등 2022년 대표이사·사장단 임원 인사를 발표했다.

이번 인사에서는 글로벌 경영 환경의 불확실성 장기화에 대비한 위기 대응 역량 강화에 중점을 두면서 미래 사업 경쟁력 확보를 위해 성과를 기반으로 핵심 인재를 발탁했다고 현대차[005380]그룹은 설명했다. 미래 모빌리티 그룹 전환에 속도를 내고자 컨트롤타워를 신설한 것도 눈에 띄는 변화다.

루크 동커볼케 사장
루크 동커볼케 사장

[현대차그룹 제공. 재판매 및

동커볼케 사장은 현대차와 기아[000270], 제네시스의 브랜드 정체성과 지향점을 구축하고 그룹의 다양한 창조적 프로젝트 실행을 이끌어 온 인물이다. 그룹의 주요 신사업 분야인 미래항공모빌리티(AAM) 등 미래 이동수단과 연계한 고객 경험 디자인도 주도하고 있다.

동커볼케 사장은 앞으로도 그룹 CCO로서 현대차·기아·제네시스의 브랜드 정체성 강화 등을 통해 브랜드 커뮤니케이션을 주도할 예정이라고 현대차그룹은 설명했다.

물류 계열사 현대글로비스 대표이사에는 현대차 프로세스혁신사업부의 이규복 전무가 부사장 승진과 함께 내정됐다. 이 부사장은 유럽지역 판매법인장, 미주지역 생산법인 최고재무책임자(CFO) 등을 경험한 재무·해외판매 기반 전략기획 전문가다.

그룹 전반과 시장에 대한 이해도가 높고 글로벌 역량이 탁월해 세계 시장을 공략하는 스마트 물류기업으로서 현대글로비스의 도약을 이끌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는다.

이규복 부사장
이규복 부사장

[현대차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아울러 현대차그룹은 미래 모빌리티 그룹으로 전환을 가속하고자 컨트롤타워 조직인 '글로벌 전략 오피스'(GSO)를 신설하기로 했다. GSO 부문별 인사와 세부 역할은 12월 중 결정된다.

GSO는 소프트웨어, 하드웨어, 모빌리티 서비스 관점에서 미래 전략 방향을 수립하고, 대내외 협업과 사업화 검증을 담당할 예정이다. 또 분야별 전문가들로 구성된 의사결정 기구를 만들어 미래 전략이 신속하고 일관성 있게 실행되도록 이끄는 역할을 한다.

이번 인사에서 전략기획담당 공영운 사장, 이노베이션담당 지영조 사장, 현대글로비스 대표이사 김정훈 사장은 일선에서 물러나 고문 역할을 맡는다.

그룹 관계자는 "이번 인사는 선제적인 새해 경영 구상과 안정적 경영 환경을 준비하기 위한 대표이사·사장단 인사"라며 "이어 12월 중 있을 정기 임원인사를 통해 미래 준비를 위한 성과 중심의 인적 쇄신을 계속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puls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