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전북 공공의료 발전 협의체 구성…국립중앙의료원과 협력

송고시간2022-11-30 15:30

댓글
전북도청 전경
전북도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전북 공공의료 발전을 꾀하기 위한 협의체가 구성됐다.

전북도는 30일 도청에서 김관영 도지사를 비롯해 진성찬 국립중앙의료원 기획조정본부장, 박주영 남원의료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북도 공공의료 발전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은 국립중앙의료원과 지방의료원이 협력체계를 구축해 지역 간 의료 불균형을 해소하고자 추진됐다.

협약에 따라 국립중앙의료원은 남원의료원에 순회 진료 또는 파견 근무 형태로 의사를 지원하고 감염·간호 관리, 심폐소생술 등 직무교육에 협력한다.

남원의료원은 그동안 의사 인력 확보를 위해 대학병원에서 의사를 파견하는 의료인력 인건비 지원사업과 공공 임상 교수제를 시행했으나, 대학병원의 의사 부족으로 충분한 인력을 확보하지 못했다.

이런 문제점을 해소하고자 도는 여야 국회의원들과 함께 국립중앙의료원과의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전북도는 남원의료원에서 성공모델을 개발한 뒤 군산의료원, 진안의료원까지 인력 교류와 교육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김관영 지사는 "이번 협약은 국립중앙의료원과 국회의원, 전북도, 지방의료원이 맺은 다자간 협약으로 전국 최초 모델"이라며 "지역과 계층에 상관없이 누구나 누리는 건강 안전망을 구축하겠다"고 약속했다.

sollens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