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통령실, 노동계 파업에 "법·원칙 어긋나는 타협 없다"

송고시간2022-11-30 15:52

댓글

"저임금 노동자 일자리 뺏는 파업에 단호 대응"

현안 브리핑하는 김은혜 홍보수석
현안 브리핑하는 김은혜 홍보수석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김은혜 대통령실 홍보수석이 30일 오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브리핑룸에서 서울교통공사노조 파업 등과 관련해 브리핑을 하고 있다. 2022.11.30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준서 기자 = 대통령실은 30일 화물연대 및 지하철 파업 등에 단호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재확인했다.

김은혜 홍보수석은 이날 오후 대통령실 브리핑에서 "파업을 하는 노동자의 정당한 권리를 보장하려고 하지만 불법은 안 된다"며 "저임금 노동자의 일자리를 빼앗는 파업에는 단호하게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김 수석은 우선 화물연대 파업에 대해 "업무복귀 명령을 거부한 운송종사자에 대해 명령서가 발송되고 있다"며 "정부는 윤석열 대통령의 지시로 다양한 옵션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하철 파업과 관련해선 "서울교통공사 노조가 오늘부터 파업에 들어갔는데, 하필 오늘 전국에 한파경보가 내려졌다. 12월 2일에는 전국철도노조가 파업에 나설 예정"이라며 "지하철과 철도를 이용하는 국민들의 상당한 불편이 예상돼 마음이 무겁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노사 법치주의를 세워나가는 과정에 있다"며 법과 원칙에 어긋나는 타협은 없다는 입장을 거듭 강조했다.

ju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