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춘천∼속초 동서고속철 2027년 개통 탄력…국립공원위 심의 통과

송고시간2022-11-30 17:22

댓글

(속초=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춘천∼속초 동서고속철도 사업이 환경부의 국립공원위원회 심의를 통과함에 따라 2027년 개통에 탄력이 붙었다.

춘천~속초 철도건설사업 착공 기념식
춘천~속초 철도건설사업 착공 기념식

[연합뉴스 자료사진]

30일 이양수(국민의힘 속초·인제·고성·양양) 국회의원에 따르면 이날 열린 제134차 국립공원위원회에서 춘천∼속초 동서고속철도의 설악산국립공원 행위협의안이 조건부 가결됐다.

춘천∼속초 철도건설은 일부 구간이 설악산국립공원을 통과(3.7km)하기 때문에 국립공원위원회의 행위허가 협의를 완료해야만 착공할 수 있다.

사업 절차상 마지막 관문인 이번 심의 통과에 따라 연내 착공 등 정상적인 사업 추진이 가능해졌다.

턴키 구간인 7공구의 미시령터널 구간은 설악산 통과 노선 결정 과정에서 환경영향평가 협의에만 3년 6개월이 걸린 바 있다.

이처럼 국립공원위원회의 심의가 지연됨에 따라 2027년 개통 일정이 늦어지는 게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가 컸으나 심의 절차가 마무리됨에 따라 즉시 착공에 들어갈 수 있게 됐다.

이 의원은 "국립공원위원회 심의가 완료돼 설악권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인 춘천∼속초 동서고속철도 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게 됐다"며 "2027년에 개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조건부 내용이 자연환경 훼손 최소화, 소음과 지하수 등의 모니터링 체계 구축 등 수용 가능한 사안인 만큼 지자체 등과 긴밀히 협의해 조건 이행에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mom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