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SK수펙스추구협의회, 조대식 의장 4연임…5개위원장 바뀌어

송고시간2022-12-01 13:50

댓글

전략/글로벌위 확대 개편…ICT위원장엔 유영상 SKT 사장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SK그룹 최고 의사협의기구인 SK수펙스추구협의회의 조대식 의장이 4연임에 성공했다.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

[SK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K수펙스추구협의회는 1일 2023년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 올해는 각 관계사 이사회가 최고경영자(CEO)를 평가해 인사를 하는 두번째 해로,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인사도 별도로 발표됐다.

지난 2017년부터 SK수펙스추구협의를 이끌고 있는 조 의장은 이번 인사에서 다시 의장을 맡았다.

조 의장은 2017년 선임 이후 2년 임기의 의장 자리를 4번째 맡게 됐다.

또 SK수펙스추구협의회의 7개 위원회 중 5개 위원회의 수장이 바뀌었다.

먼저 조 의장이 위원장을 맡고 있는 전략위원회가 전략/글로벌위원회로 확대 개편됐다. 관계사의 글로벌 사업 수행을 지원하기 위해서다.

김준 SK이노베이션[096770] 부회장이 위원장을 맡았던 환경사업위원회는 장용호 SK실트론 사장이 새 수장으로 낙점됐다.

ICT위원회 위원장은 박정호 SK하이닉스[000660] 부회장에서 유영상 SK텔레콤[017670] 사장으로 바뀐다.

서진우 부회장이 이끌던 인재육성위원회는 박상규 SK엔무브 사장이 위원장을 맡는다.

아울러 장동현 SK㈜ 부회장이 위원장을 맡던 커뮤니케이션위원회에는 SV위원회 위원장이던 이형희 사장이 옮겨간다.

이 사장의 이동으로 자리가 빈 SV위원회 위원장은 조경목 SK에너지 사장이 맡는다.

수펙스추구협의회는 "경기 불확실성이 높아진 어려운 환경 속에서 관계사의 성장 스토리 실행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글로벌 사업 시너지를 높이기 위한 조직개편과 임원인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vivi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