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월드컵] 포르투갈 감독 "한국전에 호날두 출전 가능성 50%"

송고시간2022-12-01 21:21

댓글
웃음보 터진 페르난두 산투스 감독
웃음보 터진 페르난두 산투스 감독

(알라이얀=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3차전 한국과 포르투갈의 경기를 앞둔 1일(현지시간) 포르투갈 페르난두 산투스 감독이 취재진 질문에 웃고 있다. 2022.12.1 superdoo82@yna.co.kr

(알라이안=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포르투갈 축구대표팀의 페르난두 산투스 감독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무적)의 한국전 출전 가능성은 50대 50"이라고 말했다.

산투스 감독은 한국과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마지막 3차전을 하루 앞둔 1일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이렇게 밝혔다.

산투스 감독은 호날두의 몸 상태와 한국전 출전 가능성을 묻는 말에 "호날두는 (오늘) 훈련을 할 것이다. 상태가 좋으면 경기에 출전할 것"이라면서 "그가 한국전에 출전할 가능성은 50대 50이다. 훈련 내용을 보고 결정하겠다"고 답했다.

2승을 거둔 포르투갈은 이미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한국전 결과에 따라 H조 1위 또는 2위가 정해진다.

또 H조 2위로 밀려나면 G조 1위가 유력한 브라질과 16강에서 격돌할 가능성이 있다.

산투스 감독은 지난 2경기와 달리 선발 명단에 변화를 줄 가능성을 내비쳤다.

그는 "(주전 선수들이) 피로가 조금 누적돼있다. 더 누적되면 부상으로 이어질 수 있다. 조심해야 한다"면서 "선발 명단을 어떻게 짤지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ah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