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찰 감찰팀, 참사 전 '112신고 조치' 허위입력 확인

송고시간2022-12-02 17:04

댓글

이태원파출소 팀장 2명 수사의뢰

경찰 로고
경찰 로고

검찰 압수수색 대상 된 경찰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국가정보원의 '정치·대선 개입 의혹'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 특별수사팀이 20일 오전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대를 압수수색했다. 압수수색 중인 사이버수사대 사무실이 분주해 보인다. 2013.5.20 hama@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순현 기자 = 이태원 참사 발생 전 접수된 11건의 112 신고 중 일부가 통화와 조치 내역이 조작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청 특별감찰팀은 112시스템에 허위 내용을 입력한 것으로 드러난 이태원파출소 팀장 2명을 경찰 특별수사본부(특수본)에 수사 의뢰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달 2일 경찰은 참사 당일인 10월 29일 오후 6시 34분부터 참사 발생 추정 시각인 오후 10시 15분까지 접수된 112 신고 11건의 구체적 내용을 공개한 바 있다.

특별감찰팀은 이 중 일부가 신고자와 통화한 사실이 없음에도 상담 안내했다고 하거나 현장에 출동하지 않았음에도 출동 조치한 것처럼 허위로 조작된 것으로 확인했다.

hyu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