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부 "'실내마스크 착용 의무' 최종 조정방안 이달 말까지 마련"

송고시간2022-12-07 09:25

댓글

모레 중대본 회의서 논의…"전국적 단일 방역체계 유지 어느 때보다 중요"

대전·충남 겨냥 "실내 마스크 완화, 중대본과 논의해 결정하는게 바람직"

실내 마스크 쓴 시민들
실내 마스크 쓴 시민들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대전시의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 예고에 따라 중앙정부에서도 마스크 의무화 해제 논의가 진행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4일 오후 서울의 한 대형 서점에서 마스크를 쓴 시민들의 모습. 이날 방역당국 등에 따르면 대전시는 최근 '오는 15일까지 정부 차원에서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조치를 해제하지 않으면 자체 행정명령을 발동해 시행하겠다'는 내용의 공문을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 전달했다. 2022.12.4 ondol@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병규 기자 = 정부가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할지 여부를 이달 말까지 결정하기로 했다.

이상민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제2차장(행정안전부 장관)은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중대본 회의를 주재하며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에 대한 조정 방향을 논의해 이달 말까지 최종 조정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 차장은 "정부는 11월 초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조치에 대한 완화를 겨울철 재유행의 정점이 지난 이후 추진하겠다고 말씀드린 바 있다"며 "오는 9일 열리는 다음 중대본 회의에서 마스크 착용 의무화 조정 방향을 논의하고 15일 공개토론회, 전문가 자문회의 등을 거칠 것"이라고 설명했다.

중대본회의서 발언하는 이상민 장관
중대본회의서 발언하는 이상민 장관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7일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에서 열린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코로나19 중대본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2.12.7 kimsdoo@yna.co.kr

이 차장은 대전과 충남 등 일부 지자체가 자체적으로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할 움직임을 보이는 것과 관련해 "겨울철이 재유행의 마지막 고비로 예상되는 만큼 전국적으로 단일한 방역체계를 유지하는 것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간 사회적 거리두기 등 주요 방역 조치가 중대본 협의를 거쳐 시행되어 왔듯이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조치에 대한 완화도 중대본과의 논의를 거쳐 결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이 차장은 최근 유행세와 관련해서는 "6주간 이어진 증가세가 지난주에 소폭 감소로 반전됐고 신규 위중증 환자와 사망자도 전주보다 소폭 감소했다"며 "하지만 감염재생산지수는 7주 연속 1 이상을 유지하고 있고 오늘 신규 확진자 수도 수요일 기준 12주 만에 최고치를 기록하는 등 불확실성이 여전히 높은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겨울철 실내 활동 증가로 감염확산 우려가 큰 상황"이라며 "마스크의 전파방지 효과는 여러 연구로 확인된 만큼 국민 여러분과 지자체의 이해와 동참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7만7604명 발생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7만7604명 발생

(서울=연합뉴스) 신현우 기자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7만7천604명 발생한 6일 오전 서울 용산구보건소에 마련된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이 검사를 받고 있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 9월 14일(9만3천949명) 이후 83일새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2022.12.6 nowwego@yna.co.kr

bkkim@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