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한중일 감염병관리기관 공동토론회…미래감염병 공조방안 논의

송고시간2022-12-08 09:22

댓글
질병관리청·감염병 (CG)
질병관리청·감염병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질병관리청은 8일 중국 질병관리본부가 개최하는 '제16차 한·중·일 감염병 예방관리포럼 및 공동심포지움'에 비대면으로 참석한다고 밝혔다.

한·중·일 감염병 예방관리포럼은 인접한 3국의 감염병 관리기관이 감염병 전파 위험성을 줄이고 미래 감염병 위기에 대응하고자 마련됐다. 2007년 이후 매년 3국 기관이 순환 개최하고 있다.

올해 포럼에서는 코로나19 백신 등이 유행에 미친 영향에 대해 토론한다. 한국은 '팬데믹에 대비한 백신 개발·연구의 방향과 전략'을 주제로 신종 감염병 위협에 대비하기 위한 백신 개발 시스템 구축 방안 등을 공유할 예정이다.

또한 각국은 원숭이두창 대응 현황을 공유하며 공조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아울러 질병청은 최근 서울에서 개최된 글로벌 보건안보구상(GHSA) 장관급 회의에서 진행됐던 신종감염병 대비 모의훈련 경험을 공유하고 미래 신·변종 감염병에 대비하는 역내 공조 방안을 논의한다.

이번 행사가 진행되는 동안 백경란 청장은 와키타 다카시 일본 국립감염병연구소장과 션 홍빙 중국 질병관리본부장과 각각 양자 면담을 할 예정이다.

백 청장은 "어느 보다 신종 감염병에 대한 대비·대응이 필요한 시기에 한중일 3개국의 감염병 관리기관이 구축한 공동 대응체계가 강화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shin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