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부모 사망 사고차서 아이들 셋 사흘 버텨..5살배기가 동생 살려

송고시간2022-12-30 16:01

댓글

(서울=연합뉴스) 경수현 기자 = 호주 벽지 도로에서 충돌 사고 발생 이틀 뒤 발견된 승용차 안에서 유아 3명이 살아있다가 구조됐다고 CNN 방송이 29일(현지시간) 호주 협력 방송사 나인 뉴스를 인용해 보도했다.

호주의 한 도로 모습
호주의 한 도로 모습

사고 현장과는 직접적인 관련 없음.<저작권자 ⓒ 2007 연합뉴 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현지 경찰에 따르면 호주 서부 웨스턴 오스트레일리아주의 주도 퍼스에서 280㎞ 떨어진 외진 길에 사고 후 멈춰있던 SUV 승용차 안에서 5살 여아와 각각 2살, 1살짜리 남아 등 3명이 27일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졌다.

아이들은 심한 탈수 증세를 보였으나 치명적인 부상은 없었다.

하지만 이들의 부모는 사고 현장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사고 차량은 25일 크리스마스 파티를 함께 하기로 했던 친척들이 이들의 도착이 늦어지자 실종 신고를 하고 찾아 나섰다가 발견했다.

친척인 마이클 리드는 "아이들이 30도의 더위에 55시간이나 차량에 갇혀있었다"며 "5살 누나가 막내 동생의 유아용 보조 의자 벨트를 풀어주지 않았다면 남동생도 숨졌을 것"이라고 말했다.

eva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