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이태원 소상공인·자영업자 현장 원스톱지원센터 설치

송고시간2023-01-16 12:00

이영 장관, 이태원 소상공인·자영업자 현장 방문
이영 장관, 이태원 소상공인·자영업자 현장 방문

(서울=연합뉴스)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2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 사고 현장 주변을 둘러보고 있다. 2023.1.12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10·29 참사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이태원 소상공인·자영업자를 위해 16일 용산구청 4층에 현장 원스톱지원센터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중기부와 용산구,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서울신용보증재단 등 4개 기관의 합동 원스톱지원센터가 설치됐다.

원스톱지원센터는 이태원의 경영 위기 소상공인·자영업자를 위해 정부·유관기관 지원 내용에 대한 현장 안내, 경영 관련 애로·건의 사항에 대한 상담·답변, 애로·건의 사항의 소관 기관 전달·검토 결과 답변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또 소상공인 긴급경영안정자금, 재해 중소기업 보증 등 정부 정책자금에 대한 상담도 시행할 예정이다.

중장기적으로 이태원 상권이 재건될 수 있도록 이태원 상인회 차원의 상권 활성화 활동을 지원하고 정부·유관기관 사업의 연계도 돕는다.

용산구청에서 발급하는 재해 중소기업(소상공인) 확인증의 경우 신청기한, 신청 가능 지역이 확대되는데 오는 19일부터는 원스톱지원센터에서도 확인증 발급이 가능해진다.

kaka@yna.co.kr

핫뉴스

더보기
    /

    오래 머문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