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형 손보 5개사, 내달 말부터 車보험료 인하

송고시간2023-01-26 06:41

댓글

2월 25~27일 책임 개시건부터 개인용 자동차 보험료 인하

삼성·DB·현대·KB 2.0%↓·메리츠 2.5%↓

자동차보험료 내린다(CG)
자동차보험료 내린다(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심재훈 기자 = 대형 손해보험 5사가 내달 말부터 일제히 자동차 보험료를 내린다.

26일 손해보험업계에 따르면 삼성화재[000810], DB손해보험[005830], 현대해상[001450], KB손해보험, 메리츠화재[000060]는 내달 25~27일 책임개시 건부터 보험료를 2.0~2.5%를 인하할 예정이다.

KB손해보험은 내달 25일 개인용 자동차보험의 책임 개시 건부터 보험료를 2.0% 내린다.

DB손해보험과 현대해상은 내달 26일 개인용 자동차보험의 책임개시 건부터 각각 2.0%, 메리츠화재는 내달 27일 책임 개시 건부터 2.5%를 인하한다.

삼성화재는 정확한 날짜는 공개하지 않았지만 이들 손해보험사와 유사한 시기에 개인용 자동차 보험료를 2.0% 내리기로 했다.

한 손해보험사 관계자는 "대형 손해보험사들을 중심으로 내달 말에 2% 정도 자동차 보험료를 내리기 시작하면 중소형 손해보험사들도 동참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앞서 손해보험 중소형사인 롯데손해보험[000400]은 손해보험사 중 제일 먼저 지난 1일 개인용 자동차보험 책임개시 건부터 보험료를 2.0% 내린 바 있다.

앞서 손해보험업계는 지난해 4∼5월 자동차 보험료를 1.2∼1.3% 인하했다.

이후 고물가에 따른 고객의 경제적 고통 분담에 동참하라는 정치권의 압박을 받고 올해 자동차 보험료 인하를 결정한 바 있다.

president21@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