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중부지방 눈 '펑펑'…전국 낮 최고 -2∼6도

송고시간2023-01-26 05:29

댓글
눈바람 속 인사 나누는 귀경객
눈바람 속 인사 나누는 귀경객

설 명절 마지막날인 24일 광주 서구 유스퀘어 종합고속버스터미널에서 귀경객들이 눈을 맞으며 작별 인사를 하고 있다. 이날 광주와 전남 지역은 대설특보가 발령됐다. 2023.1.24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목요일인 26일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눈이 내리겠다.

눈은 오전에 전북권으로, 낮에는 경북 북부 내륙과 경북 북동 산지로 확대되겠다. 전남권과 경상권 내륙에는 밤부터 눈이 오겠다.

수도권은 늦은 오후에, 그 밖의 지역은 밤에 눈이 그치겠다.

그러나 충청권 남부와 경북권 남부·경남 내륙에는 27일 새벽까지, 전라권 내륙은 같은 날 오전까지, 전라 서해안은 밤까지 눈이 계속 내리겠다.

예상 적설량은 울릉도·독도 5∼20㎝, 제주도 산지 2∼7㎝, 충청권·전북·전남권 서부 2∼5㎝, 경북권 남부·경남 내륙·전남 동부·제주도 해안 1㎝ 내외다.

오전 5시 현재 주요 지역의 기온은 서울 -8.9도, 인천 -8.0도, 수원 -8.2도, 춘천 -9.7도, 강릉 -6.0도, 청주 -9.4도, 대전 -9.9도, 전주 -5.5도, 광주 -6.7도, 제주 3.2도, 대구 -11.7도, 부산 -6.0도, 울산 -8.6도, 창원 -8.7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2∼6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2.0m, 서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0∼3.0m, 서해·남해 0.5∼2.0m로 예측된다.

rambo@yna.co.kr

※ 이 기사는 엔씨소프트의 인공지능 기술인 자연어처리기술(NLP)과의 협업을 통해 제작되었습니다. 인공지능이 쓴 초고와 기상청 데이터 등을 토대로 취재 기자가 최종 기사를 완성했으며 데스킹을 거쳤습니다.

기사의 원 데이터인 기상청 기상예보는 웹사이트(https://www.weather.go.kr)에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