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트위터 이어 페이스북도, '트럼프 계정' 2년만에 복원 허용키로

송고시간2023-01-26 07:46

댓글
페이스북 로고
페이스북 로고

[A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김태종 특파원 = 소셜미디어 트위터에 이어 페이스북도 활동을 중지시켰던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계정을 2년 만에 풀기로 했다.

페이스북은 25일(현지시간) 트럼프 전 대통령의 자사 플랫폼 복귀를 2년 만에 허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페이스북 모회사 메타의 글로벌 문제 담당인 닉 클레그는 블로그에 "우리는 미국과 같은 민주주의 사회의 선거 상황에서 공개적이고 민주적인 토론을 방해하는 것을 원치 않는다"고 썼다.

이어 "국민은 그들이 투표함에서 정보에 입각해 선택할 수 있도록 정치인들이 말하는 것을 들을 수 있어야 한다. 그것이 좋은 것, 나쁜 것이든 추한 것이든"이라고 덧붙였다.

페이스북은 지난 2021년 1월 6일 대선 결과에 불만을 품은 트럼프 전 대통령 지지자들이 워싱턴DC 연방 의회 의사당에 난입하는 사태가 벌어지자 트럼프 전 대통령의 계정을 중지한 바 있다.

클레그는 당시 계정 중지에 대해 "특별한 상황에서 내린 특별한 결정이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문제는 계정 중지 기간이 지났기 때문에 계정 복구를 선택해야 하는 것이 아니라 그 기간을 연장할 정도로 특별한 상황이 남아 있느냐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트위터도 지난 11월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가 인수한 이후 22개월 만에 트럼프 전 대통령의 계정을 복구한 바 있다.

taejong75@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