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중국 신장서 규모 6.1 지진…"반경 100㎞내 주거 밀집지 없어"(종합)

송고시간2023-01-30 09:55

(선양=연합뉴스) 박종국 특파원 = 30일 오전 7시 49분(현지시간)께 중국 신장(新疆)에서 규모 6.1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중국 지진대(地震臺)가 발표했다.

규모 6.1 지진 발생한 중국 신장 사야현 위치
규모 6.1 지진 발생한 중국 신장 사야현 위치

[바이두 지도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진앙은 신장자치구 아커쑤지구 사야현(북위 40.01도, 동경 82.29도)이며, 진원 깊이는 50km다.

사야현 도심과는 141㎞ 떨어져 있으며 진앙 반경 100㎞ 이내에 향(鄕)·진(鎭)급 이상의 주거 밀집지는 없다고 지진대는 밝혔다.

신장자치구 최대 도시인 우루무치와는 611㎞ 떨어져 있으며, 반경 200㎞ 이내에는 사야현을 비롯해 6개 현(縣)이 있다.

사야현 도심에서 각각 165㎞와 200㎞ 거리에 있는 아커쑤시와 바이청현, 345㎞ 떨어진 쿠얼러시 등에서도 강한 진동이 감지됐다고 현지 주민들이 전했다.

지진으로 인한 피해 상황은 확인되지 않고 있다.

앞서 지난 26일 오전 3시 49분께 쓰촨성 간쯔장족자치주 루딩현에서 규모 5.6의 지진이 발생했으며 이후 100여 차례 크고 작은 여진이 발생했다.

당시 곳곳에서 산사태가 났으며 일부 가옥이 무너지고, 다리가 끊기는 등 피해가 발생했으나 인명 피해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현지 당국은 전했다.

루딩현에서는 작년 9월 5일 규모 6.8의 강진이 발생, 93명이 숨지고 24명이 실종된 바 있다.

사야현 지진 발생 지점은 루딩현에서 직선거리 2천200㎞ 떨어져 있다.

pj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오래 머문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