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한은 총재 "은행 독점적 파워…정부 예대금리차 감독 당연"

송고시간2023-02-21 18:34

"예대금리차 확대, 큰 변동금리 비중도 이유"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민선희 기자 =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는 21일 "예대금리차가 커지는 이유에 경쟁 부재도 있지만, 변동금리 비중이 다른 나라보다 크기 때문에 금리가 올라가는 상황에서 같은 패턴(예대금리차 확대)이 반복되고 있다"고 진단했다.

업무보고하는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업무보고하는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가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2023.2.21 toadboy@yna.co.kr

이 총재는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에 출석해 이수진 의원(더불어민주당)이 은행 예대금리차 확대에 대한 의견을 묻자 이런 분석을 내놨다.

아울러 "변동금리 대출을 고정금리 대출로 바꾸려는 구조적 노력도 병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금융당국의 은행 예대마진 관리의 당위성에 대해서도 "원칙적으로 은행 산업도 규제산업이고 라이선스(허가)를 정부가 줘 과점적 성격이 있다"며 "따라서 너무 독점적 파워에 따라 예대금리가 적정수준을 넘지 않도록 정부가 관리·감독하는 것은 당연하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shk999@yna.co.kr

핫뉴스

더보기
    /

    오래 머문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