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5·18 단체, 전광훈 목사 고소 "역사 왜곡 엄벌해야"(종합)

송고시간2023-05-02 15:30

부상자회·공로자회·유족회 고소장 제출…재단도 준비 중

전광훈 목사 고소하는 5·18 단체
전광훈 목사 고소하는 5·18 단체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황일봉 5·18 부상자회장이 2일 광주 북부경찰서 민원실에서 5·18 왜곡 발언을 한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를 상대로 한 고소장을 제출하고 있다. 2023.5.2 iny@yna.co.kr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5·18 공법 3단체인 유족회와 부상자회, 공로자회가 2일 5·18 왜곡 발언을 한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를 고소했다.

5·18 부상자회와 공로자회는 이날 오전 광주북부경찰서를 방문해 전 목사를 상대로 한 고소장을 각각 제출했다.

황일봉 5·18 부상자회장은 고소장에서 "43년간 온갖 고통을 감내하며 불행한 삶을 살아온 5·18 피해자에게 또 다른 고통을 가중하는 행위를 하고 있다"며 "우리 단체 회원들은 전광훈의 처벌을 간절히 호소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정당한 민주주의를 위해 몸을 던져가며 항쟁해온 민주 유공자의 숭고한 5·18 정신이 더는 훼손되지 않도록 엄벌해달라"고 당부했다.

5·18 유족회도 이날 별도로 광주북부경찰서를 찾아 같은 취지의 고소장을 제출했다.

유족회 측은 "터무니없는 허위 발언으로 국민을 속이고 역사를 왜곡하는 선동에 마침표를 찍기를 바라는 심정으로 고소한다"고 밝혔다.

5·18 기념재단도 법률 대리인을 통한 고소·고발을 준비하고 있다.

전 목사는 지난달 27일 광주 북구 광주역 광장에서 집회를 열고 '5·18은 북한 간첩이 선동한 폭동'이라는 등 5·18 왜곡 발언을 쏟아냈다.

'5·18 왜곡' 전광훈 목사 고소
'5·18 왜곡' 전광훈 목사 고소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2일 오전 광주 북구 북부경찰서 민원실에서 황일봉 5·18 부상자회장(왼쪽)과 정성국 5·18 공로자회장이 5·18 왜곡 발언을 한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를 상대로 한 고소장을 제출하고 있다. 2023.5.2 iny@yna.co.kr

in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오래 머문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