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경기도, 평생학습 플랫폼 시군과 공유 추진…지역 간 격차 해소

송고시간2023-06-07 10:33

(수원=연합뉴스) 김경태 기자 = 경기도는 표준화된 평생학습 플랫폼을 구축해 도내 31개 시군과 공유하는 작업을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하나의 플랫폼을 공유해 예산을 절감하는 한편 시군 간 평생학습 격차도 해소하기 위해서다.

[경기도 제공]

[경기도 제공]

이를 위해 도는 2024년 상반기까지 현재 운영 중인 '평생학습포털 지식(GSEEK)'을 표준화된 '경기도형 평생학습 공유플랫폼'으로 개편할 계획이다.

현재 31개 시군은 성남시 '배움 숲', 남양주시 '다산서당'처럼 별도의 평생학습 홈페이지를 운영하고 있다.

하지만 시군별 예산 규모, 정책 관심도 등 사정이 달라 평생교육 홈페이지의 기능적 격차를 보인다.

이렇다 보니 학사관리는 물론이고 새로운 교육콘텐츠 개발도 쉽지 않은 시군도 있다.

새로 구축하는 공유 플랫폼은 ▲ 표준화된 학사관리 시스템 ▲ 도민 학습이력 통합 ▲ 온라인·실시간 화상교육 확대 ▲ 도·시군 통합 온오프라인·실시간 평생학습 등 4가지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도는 각각의 플랫폼을 분양 형태로 제공할 예정인데, 각 시군은 플랫폼을 분양받은 후 각각 고유의 이름을 붙이고 특화된 강좌를 개설하는 등 시군 고유의 평생교육을 운영할 수 있다.

새로운 플랫폼을 적용하면 도민들이 주소를 이전하더라도 하나의 아이디로 사용할 수 있고 평생학습 이력도 통합 관리할 수 있다.

도가 보유한 1천700여개 콘텐츠와 실시간 화상 학습 기능도 공유할 예정이어서 각 시군이 별도 비용을 들이지 않아도 된다.

14억1천만원의 플랫폼 개발 사업비는 도가 투입하고, 시군은 유지관리비만 부담한다.

도는 내년 상반기 2~3개 시군에 우선 시범적으로 공유하고, 이후 플랫폼 재개발이 시급한 시군으로 공유 대상을 점차 확대할 방침이다.

ktkim@yna.co.kr

핫뉴스

더보기
    /

    오래 머문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