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이번엔 람보르기니…강남서 주차시비에 흉기 위협

송고시간2023-09-12 08:22

로데오거리에 차량 두고 도주…마약 양성 반응

강남경찰서
강남경찰서

[촬영 최윤선]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이율립 기자 = 서울 강남경찰서는 주차 시비 도중 흉기를 꺼내든 혐의로 30대 남성 A씨를 체포해 수사 중이라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4시30분께 서울 강남구 논현동 도로에서 람보르기니 차량을 주차하다가 시비가 붙은 상대방을 흉기로 위협하고 달아난 혐의(특수협박)를 받는다.

A씨는 차를 몰고 현장을 떠난 뒤 압구정로데오거리에 람보르기니를 세워두고 달아났다. 경찰은 CC(폐쇄회로)TV를 분석해 약 3시간 뒤인 오후 7시40분께 신사동에 있는 음식점 앞에서 A씨를 긴급체포했다.

A씨는 마약 간이시약 검사에서 필로폰·MDMA(엑스터시)·케타민 양성 반응이 나왔다.

유튜브 '카라큘라 탐정사무소'는 A씨가 서울지하철 압구정역 인근에서 약물에 취한 채 롤스로이스를 몰다가 행인을 치어 중태에 빠뜨린 신모(28·구속기소)씨의 지인이라고 주장했다.

A씨는 체포된 뒤에도 약물에 취한 상태여서 제대로 조사받지 못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마약 투약 경위, 신씨와 관계 등을 조사한 뒤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를 추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jandi@yna.co.kr

핫뉴스

더보기
    /

    오래 머문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