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4선의원 지낸 이상희 前과기처 장관 별세…향년 85세

송고시간2023-09-13 15:57

2014년 연합뉴스와 인터뷰하는 이상희 전 과학기술처 장관
2014년 연합뉴스와 인터뷰하는 이상희 전 과학기술처 장관

[부산=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강건택 기자 = 4선 의원을 지낸 이상희 전 과학기술처 장관이 13일 별세했다. 향년 85세.

1938년 경북 청도에서 태어난 이 전 장관은 서울대 약학과를 졸업하고 동아제약에 입사해 상무이사까지 오른 뒤 1981년 민주정의당 소속으로 11대 국회의원에 당선, 정계에 입문했다.

약학박사 학위와 변리사 자격증을 취득해 당시 대표적인 과학기술통 정치인으로 분류됐다.

같은 당 소속으로 재선에 성공한 고인은 1988∼1989년 당시 과학기술처 장관을 역임했다.

이후에도 한국우주소년단 총재, 과학기술진흥재단 이사장, 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 위원장, 한국발명진흥회 회장을 차례로 맡아 과학 분야에서 족적을 남겼다.

15대 총선에서 신한국당 소속으로 부산 남구에서 당선된 그는 선거 과정에서 '10만 해커 양병설'을 공약으로 내걸어 시대를 앞서갔다는 평가를 받았다.

전자상거래 특별법 입법을 주도하고, 국회 과학기술정보통신위원장을 지내는 등 정보통신과 과학기술 분야에서 활발한 의정활동을 펼쳤다.

2002년에는 한나라당 대선후보 경선에 출마해 '과학경제 대통령'을 표방했다.

정계를 떠난 뒤에도 대한변리사회장, 세계사회체육연맹(TAFISA) 회장, 가천의과학대 석좌교수, 국립과천과학관장, 부경대 석좌교수 등으로 왕성하게 활동했다.

유족으로는 자녀 승훈·경아·경은 씨와 사위 남기세·송상훈 씨가 있다.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1호실이고, 발인은 오는 16일 오전 7시다. ☎ 02-3010-2000.

firstcircl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오래 머문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