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반종빈 기자 = 정부는 30일 경기도 안성에서 발생한 2건의 구제역에 대응한 위기경보단계를 '주의'에서 '경계'로 격상했다.

bjbi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