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박영석 기자 = 31일 충북 충주의 한 한우농가에서 신고된 의심 사례가 구제역으로 최종 확진됐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이 농장의 소 침 흘림 등 사례를 검사한 결과 구제역으로 확진됐다고 밝혔다.

zeroground@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