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그래픽] 조국펀드 '블루코어' 가족펀드·관급수주 논란

[그래픽] 조국펀드 '블루코어' 가족펀드·관급수주 논란

송고시간2019-09-09 15:5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조국(54) 법무부 장관의 아내 정경심(57) 동양대 교수가 이른바 '조국 가족펀드' 운용사의 투자처로부터 매달 수백만원씩 고문료를 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jin34@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