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문성혁 "위장전입 송구"…아들 특혜채용 의혹엔 "전혀 몰랐다"

송고시간2019-03-26 17:2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그러나 아들의 한국선급 특혜채용 의혹은 자신과 전혀 무관하다고 강조했다.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