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한 11일 대법원과 검찰청사 주변에는 양 전 대법원장의 구속을 촉구하는 이들과 검찰 수사를 비판하는 목소리가 뒤섞였습니다.
한국진보단체 '양승태 사법 농단 공동대응 시국회의'는 서울 서초구 중앙지검 동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사법 농단의 몸통인 양승태를 구속 처벌하라"고 촉구했는데요. 반면 보수 성향 단체인 애국문화협회와 자유연대 등은 같은 시간 중앙지검 서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검찰의 수사를 규탄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영상: 연합뉴스TV>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