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개그콘서트' 연출로 유명한 서수민 전 KBS PD 측이 청와대 의전비서관 후임을 제안받은 것은 사실이지만 고사했다고 밝혔습니다. 서 PD는 24일 측근을 통해 이 같은 사실을 밝히며 "큰 보직 후보에 오른 것 자체가 영광이지만, 저의 위치에서 하는 일을 이어가고 싶다"고 고사 사유도 설명했는데요. 앞서 조선일보는 청와대가 탁현민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 후임으로 서 PD를 검토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영상으로 보시죠.

<영상: 연합뉴스TV>
<편집: 박서진>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