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사이 기온이 빠르게 떨어져서 내일 출근길은 다소 춥겠습니다.

한파 수준까지는 아니겠지만 예년 기온 3~4도가량 밑돌 텐데요.

내일(13일) 서울은 아침기온 영하 6도, 모레는 영하 7도선까지 떨어집니다.

두툼한 겉옷 챙겨입으시기 바랍니다.

그래도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먼지가 차츰 물러가겠습니다.

현재 서울은 초미세먼지 농도 27마이크로그램으로 보통 단계 보이고 있는데요.

다만 먼지가 남쪽으로 몰리겠고 공기의 흐름까지 느려지면서 발이 묶이겠습니다.

내일 충북과 남부 곳곳으로는 종일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단계 보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들 지역은 내일도 마스크 꼭 챙기셔야겠습니다.

이미 전국 대부분 지역에 건조특보가 발효 중이지만 차고 건조한 바람이 계속해서 불어오면서 날은 더욱 메마르겠습니다.

특보도 더욱 강화될 가능성이 높은 만큼 화재 사고 나지 않도록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내일 아침기온 서울 영하 6도, 춘천 영하 9도 등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어제보다 2도가량 낮게 시작하겠고요.

낮기온은 서울 2도, 대구 7도, 광주 8도선을 보이면서 평년기온을 밑돌겠습니다.

모레 아침 동해안 곳곳으로는 눈이 내리겠고요.

금요일에는 전국에 비 또는 눈 소식이 들어 있습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하윤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