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재생시간 01:44 부산서 묻지마 흉기난동…20대 여대생 부상

부산서 묻지마 흉기난동…20대 여대생 부상

송고시간2019-03-26 21:0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앵커]

어젯밤(25일) 부산의 한 대학교 앞 카페에서 20대 남성이 흉기를 휘둘러 여대생 한명이 다쳐 치료를 받는 아찔한 사건이 있었습니다.

이 남성은 주변 사람들이 자신을 비웃고 무시해서 그랬다고 경찰에 진술했습니다.

정지훈 기자입니다.

[기자]


경찰이 공개한 부산의 한 대학교 앞 카페 CCTV 장면입니다.

벌을 서는 것처럼 한 남성이 무릎을 꿇고 손을 들고 있고 이 남성에게 경찰이 다가갑니다.

경찰에 체포된 이 남성은 21살 이 모 씨.

이 씨는 지난 25일 밤 9시 20분쯤 이 카페 2층에 흉기를 들고 들어가 옆자리에 앉아 있던 여대생에게 다짜고짜 흉기를 휘둘렀습니다.

평화롭던 카페는 이 씨의 흉기 난동으로 순식간에 아수라장이 됐고 놀란 손님들은 가게 밖으로 뛰쳐 달아났습니다.

주변 사람들이 자신을 비웃고 무시한다는게 흉기 난동의 이유였습니다.

<경찰 관계자> "정상적이지는 않은 것 같은데 향후 그런 부분에 대해선 조사를 좀더 해봐야 할 것 같구요. 남들이 이제 (자기를) 비웃고 무시한다는 그것 때문에 사람을 찌르고 싶다는 감정이 생겼다는 거죠."

이 씨가 휘두른 흉기에 찔린 피해자는 병원에서 수술을 받았고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묻지마 흉기 난동 소식에 인근 상인들도 놀란 가슴을 쓸어내렸습니다.

<인근 상인 / 목격자> "잘못했으면 바로 옆에 있으니까 저희같은 경우에는…저희도 장사하고 있으니까 그쪽이 아니라 저희 쪽에서도 그런 일이 있었을 수도 있겠구나 그런 생각이 들었죠."

정확한 범행 동기와 사건경위를 수사 중인 경찰은 이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입니다.

연합뉴스TV 정지훈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