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고(故) 장자연 사건 주요 증언자이자 고인의 동료인 배우 윤지오 씨가 지난 14일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13번째 증언' 북 콘서트를 열었습니다.
행사 후 가진 이날 간담회에서는 머니투데이 계열 언론사 기자들이 윤 씨에게 홍 회장을 방어하는 듯한 질문을 수차례 던졌고, 윤 씨가 이를 반박하면서 설전이 벌어지기도 했는데요.
윤 씨는 "저한테 뭐 하셨어요? 지금까지 뭐 하시는 거예요? 장난하세요? 제가 우스우세요?"라고 연달아 반문하며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영상: 연합뉴스TV>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