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러시아 방문길에 오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전용열차 편으로 24일 러시아 접경 역인 연해주 하산역에 도착했습니다.
붉은 카펫이 깔린 계단을 따라 열차에서 내린 김 위원장은 러시아 측 인사들의 영접을 받았는데요.
이어 전통 의상을 입은 러시아 여성들이 김 위원장에게 환영의 뜻으로 '빵과 소금', 꽃다발을 건넸고 김 위원장은 그 자리에서 빵을 맛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러시아에서는 귀한 손님이 오면 쟁반에 빵과 소금을 담아 방문객에게 건네는 관습이 있습니다.
김 위원장은 간단한 영접 행사를 마친 뒤 하산 역 인근의 '김일성의 집' 박물관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영상으로 보시죠.

<편집 : 송태훈>
<영상 : 로이터>
songth@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