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경남 진주경찰서는 살인·살인미수·현조건조물방화·현조건조물방화치상 등 4개 혐의로 안인득(42)을 25일 검찰에 송치했습니다.
안 씨는 경찰서를 떠나는 순간까지 횡설수설했는데요.
자신이 조현병을 앓는 사실을 알고 있느냐는 기자의 질문에 언성을 높이며 "자신이 병 있는 것 아나?"라고 반문하기도 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편집: 손수지>
<영상: 연합뉴스TV>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