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21일 '민생투쟁 대장정' 15일 차 일정으로 인천 자유공원을 찾아 맥아더 장군 동상 헌화 후 연설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독재자의 후예' 발언과 관련해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황 대표는 "(정부가) 진짜 독재자의 후예에게는 말 한마디 못한다"고 말한 데 이어 청중을 가리키며 "여기서 지금 대변인 짓(?)이라고 하고 있지 않나"라고 들릴 수 있는 언급을 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편집: 김건태>
<영상: 연합뉴스TV>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