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손흥민(27)의 이번 시즌 활약은 현지 매체가 보기에도 팀에서 단연 돋보였습니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13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 확정된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EPL) 일정을 전하는 기사를 게재했는데요.
기사 사진에는 2018-2019시즌 리그 1∼5위를 차지한 팀들을 대표하는 선수가 한명씩 뽑혀 얼굴을 올렸습니다.
4위(승점 71)로 시즌을 마친 토트넘에서 뽑힌 선수는 손흥민이었는데요.
잉글랜드 국적의 스타 해리 케인을 제치고 현지 매체가 꼽은 '토트넘의 얼굴'이 됐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편집 : 손수지>

(끝)